HOME > 도서안내 > 지구촌의 삶과 문화
 
계림일기桂林日記
지은이 : 조영임曺永任
가  격 :   14,200원
ISBN : 9788971932292 03810
초판발행일 : 2015년 9월
인문학자의 냉철한 통찰력으로 본 계림의 역사와 문화,
여성의 섬세한 시선으로 바라본 사람들의 삶과 생각,
계림의 오늘과 내일을 보여주는
일기 형식의 계림학 강의!.

이 책은 저자가 중국 계림에서 생활하면서 1년간 쓴 일기를 모아 엮은 것이다. 일기가 개인의 역사를 기록한 것이기는 하지만 개인은 사회 속에서 살아가는 일원이기 때문에 그 안에는 다채로운 삶과 사회의 모습이 반영되어 있다. ‘교포박’이 되기 싫어 중국대학을 선택한 학자의 고뇌, 싱글 맘의 고충, 타국살이의 외로움 등의 어떠한 과장이나 왜곡 없이 사실적으로 드러낸 고백록이며 동시에 중국 계림에 관한 다양한 정보의 기록이다. 계림의 365일 날씨는 어떠한지, 계림 사람들은 어떠한 모습으로 살아가는지, 계림의 볼만한 관광지는 어디인지 등등.

‘계림산수갑천하’라는 말이 있듯이 천하의 절경을 자랑하는 계림에서, 저자는 중국 광서사범대학 한국어학과 교수인 동시에 중국어를 배우기 시작한 초급 학습자이기도 하고, 중국의 명문 중학교에 입학한 조기유학생의 엄마이기도 하다. 중국어를 배우는 과정과 생활 속에서 겪는 에피소드는 중국어 입문자들이나 유학생에게 새로운 용기와 희망을 줄 수 있을 것이다.

또한, 일기가 그렇듯이 저자는 별다른 기교를 부리려 애쓴 흔적이 보이지 않는다. 중국 생활에서 보고 들은 사실과 느낌을 담담하고 솔직하게 서술하고 있다. 마치 그림으로 치면 담백한 수채화 같다. 그래서 이 글을 읽는 독자는 ‘이 책을 보니 나도 작가가 될 수 있겠는걸!’하는 용기를 얻을 수 있을 것이다. 그리고 365일 지속적으로 일기 쓰기를 시도한다면 글쓰기가 주는 매력에 빠질 것이다.
 
           
조영임曺永任

조영임曺永任

충북 제천 출생. 충북대학교 문학박사. 현재 중국 광서사범대학 한국어학과 교수로 재직하면서 한국의 고전을 지속적으로 번역하고 있다. 『역주 연행일기(2014)』, 『학어집(2011)』, 『역주 화양지(2007)』, 『동학농민국역총서(2007)』, 『우암선생언행록(2006)』 등의 번역서가 있으며, 2007년 중국 연대대학의 외교(外敎)로 있을 때의 중국 여행기 『아들아, 이것이 중국이다(2008)』의 저서가 있다. 「기호유현 한시의 표현양상과 미의식」(2014), 「봉암 채지홍의 한시 세계」(2013), 「정세규의 연행일기에 대한 고찰」(2012) 등의 논문이 있으며, 『내가 좋아하는 한시』(2013), 『청주의 뿌리를 찾아서』(2012) 등의 공저가 있다.

e-mail jyeondang@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