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도서안내 > 교양서/청소년도서
 
(정본) 백범일지 / 개정판
지은이 : 김구 지음 / 김학민,이병갑 주해
가  격 :   15,800원
ISBN : 978-89-7193-234-6 03990
초판발행일 : 2016년 4월
평생을 겨레 사랑으로 일관하신 백범 김구 선생의 사상과
행적이 녹아 있는 민족의 교과서『백범일지』

이 책은 출간 50년 만에 이루어진 최초의 텍스트 분석작업이었던 1997년판 『정본 백범일지』의 개정판입니다.
학민사의 『정본 백범일지』는 백범의 친필 원고를 그대로 복원한 최초의 책입니다. 해방 직후 출간되어 지금까지 이어져 온 기존의 간행본은 친필본의 분량을 크게 줄이고, 구어체 어투를 문어체로 바꾸는 등 많은 수정을 가한 것입니다. 그 때문에 백범의 살아 있는 숨결을 온전히 느끼기에는 한계가 있었습니다.
학민사의 『정본 백범일지』는 기존의 간행본이 친필본을 윤문하는 과정에서 삭제하고 고친 부분을 원래대로 복원했습니다. 무차별적 현대어투 윤문 대신 백범 특유의 옛 문투를 살렸고, 기존의 간행본에서 오독, 오해한 부분들을 바로잡았으며, 집필 시 자료 부족에서 온 백범 자신의 혼동과 오기까지 낱낱이 밝혔습니다.
용어, 사건, 인물들에 1,000여개의 주석을 붙여 내용을 파악하기 쉽게 했으며, 백범과 풍찬노숙 함께 망명생활을 보냈던, 유실되어 버린 ‘대가족’의 명단을 추정, 복원하였습니다. 옛 지명을 대부분 고증하였고, 백범의 활동상을 쉽게 알아볼 수 있도록 지도를 그려 넣었습니다.
또한 친필 원고와 대조하여 정확한 ‘백범연보’를 작성하였고, 백범일지에 등장하는 인물들을 총망라한 ‘찾아보기’를 수록하였습니다.

『정본 백범일지』발간된 지 20여 년이 되었지만 그간 쇄(刷)를 거듭하면서 오탈자 및 오류를 수정하여 지금의 시점에서 보아도 크게 내용을 고칠 부분은 없으나, 가독성을 높이기 위해서는 보다 시각적인 편집에 보다 유려한 글자체를 갖추는 것이 필요하다고 보아 이번에 개정판을 내게 되었습니다. 개정판에서는 『백범일지』라는 텍스트 자체에 대해 먼저 이해한 후, 내용으로 들어가는 것이 ‘백범일지 읽기’에 더 효율적이라고 판단되어 주해자들의 저본에 대한 글을 책 맨 앞으로 옮겼습니다.
희생과 헌신으로 평생을 겨레 사랑으로 일관하신 백범 김구 선생의 살아 있는 숨결을 느끼며, 그의 행적이 녹아 있는 민족의 교과서 『백범일지』를 새로이 배우는 계기가 되길 바랍니다.
 
           
김학민


연세대학교 경제학과 졸업. 한길사 편집장, 학민사 대표로 출판문화계에서 일하며 5백여 권의 인문사회과학 서적을 기획, 편집, 출간했다. 이후 경기문화재단 문예진흥실장, 한국문화정책연구소 이사장, 한국사학재단 이사장 등을 역임하고, 현재는 이한열기념사업회 이사장으로 있다. 저서는 『564세대를 위한 변명』, 『길을 찾는 책읽기』, 『맛에 끌리고 사람에 취하다』, 『태초에 술이 있었네』, 『박정희 장군, 나를 꼭 죽여야겠소』 등이 있다.





이병갑 주해


충남대학교 중어중문학과 및 동대학원 졸업. 30년 가까이 언론사에서 교열 업무를 담당했다. 1996년에는 한국어문상 신문 부문 상을, 2003년에는 한국어문상 대상(문화장관상)을 받았다. 「문장의 대비」, 「단어의 중첩과 생략」, 「격조사의 중복 어문 규범의 한계」 등 우리말 사용에 대한 글을 여럿 썼고, 저서로는 『중국역사사전』, 『정본 명심보감』, 『우리말 문장 바로쓰기 노트』. 『이런 말에 그런 뜻이』 등이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