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도서안내 > 민족무예
 
<개정판> 우리 활 이야기
지은이 : 정진명
가  격 :   18,000원
ISBN : 978-89-7193-211-7 (03690)
초판발행일 : 2판 2013년 4월 20일
1929년 일제하에서 <조선의 궁술>이 출간 된 후, 60년대와 80년대 두 차례 대한궁도협회에서 편찬한 <한국의 궁도>가 나왔지만, 이는 <조선의 궁술>의 국한문 혼용을 한글로 바꾼 것일 따름이었다. 1996년 7월에 이르러서야 <조선의 궁술> 발간 이후 67년 만에 우리나라의 국궁에 관해 정리한 책이 발간되었다. <우리 활 이야기>가 바로 그 책이다.

활은 우리 고유의 전통무예로 삼국시대 때부터 지금까지 2천년이라는 세월 동안 조금도 변함없이 그 원형을 고스란히 보존하고 있을 뿐 아니라, 성능 또한 세계의 다른 활에 비해 월등히 뛰어나다.

고구려 고분벽화들에 나타나는 사냥 장면이나 조선 후기의 풍속화, 그리고 현재 활 애호가들이 사용하고 있는 활의 실체를 비교하여 보아도 그 원형이 일치하고 있음이 증명된다. 현대에 이르러 군대의 무장력으로서의 활이 퇴조함은 어쩔 수 없지만, 심신 수련의 기예로서 활쏘기는 중요한 효능이 있으며, 앞으로도 개발하기에 따라서는 무한한 잠재력이 있다.

또한 활쏘기는 전통무예이면서 전통문화이기도 하다. 서양 문물의 유입으로 고유문화에 대한 폄하 및 쇠멸이 도를 넘어서고 있다. 그러기에 우리 고유의 문물, 전통 문화예술의 보존 ∙ 유지 ∙ 보급이 절실한바 국궁도 당연히 크게 관심 가져야 할 분야이다.

이 책은 1996년에 나온 <우리 활 이야기>의 전면 개정판이다. 이 책은 우리 고유문화이자 전통무예로서 우리 활의 모든 것을 알려주는 개설서이다. 1, 2부에는 우리 활의 역사, 활과 화살의 구조, 초심자부터 숙련자까지의 활쏘기 기술 등을 자세히 설명하고 있으며, 3부에서는 어느 역사책에도 나와 있지 않은 삼국시대, 고려시대, 조선시대 명궁들의 이야기를 수록하고 있다.

이 책의 저자 정진명 선생은 이 책 외에 <한국의 활쏘기>, <이야기 활 풍속사>, <활쏘기의 나침반> 등을 저술한 우리 활 연구의 독보자이다.
 
           
정진명

-1960년 충남 아산 생. 충북대 졸.
-1987년 『문학과비평』에 시 추천.
-1994년 집궁. 온깍지궁사회 창립 회원.
-2000년부터 명상 단전호흡.
-2004년부터 태극권 수련.
-현재 충북 청주에서 중등국어교사로 재직 중.
-온깍지활쏘기학교 교두


-저서: 『우리 활 이야기』, 『이야기 활 풍속사』, 『활쏘기의 나침반』, 『평양감영의 활쏘기 비법(공역)』, 『충북국궁사(편저)』, 『우리 침뜸 이야기』, 『우리 침뜸의 원리와 응용』, 『시를 보는 새로운 눈』.
-시집: 『활에게 길을 묻다』, 『정신의 뼈』, 『노자의 지팡이』, 『완전한 사랑』, 『회인에서 속리를 보다』 외 다수.

* 메 일 : onkagzy@hanmail.net